법무법인K 소식

고객님들에게 다양하고 유익한 소식과 정보를
법무법인K이 전해 드립니다.

언론보도
늘어나는 암 보험금 분쟁.. 질병코드로 예측가능
2018-06-14

국립암센터의 설문 결과에 따르면 일반 성인 10명 중 6명이 암 발병 시 최대 걱정거리로 치료비 부담을 꼽았다고 밝혔다. 이어서 죽음에 대한 두려움과 암과 치료기관에 대한 정보 미흡, 직업 상실로 인한 경제활동 저하가 주요 부담 요인인 것으로 드러났다.  

암 완치율은 꾸준히 증가하는 반면, 고액의 치료비와 경제활동의 단절로 인한 경제활동에 대한 부담은 여전히 환자와 가족들의 삶 깊숙한 곳에 자리한다.  

이에 암에 걸렸을 때 발생하는 경제적 손실에 대비하기 위해 암보험에 가입하는 현대인들이 늘고 있다. 하지만 암 보험 가입률이 늘어나는 만큼, 암보험 분쟁 또한 증가하는 실상이다. 그렇다면 암 보험 분쟁을 피해갈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? -> 기사 전체보기 

이전글 [주간한국] 한화생명, 중대한 암을 ‘경계성 종양’으로 우기다 패소한 사연
다음글 [보험상식] '유암종' 보험금 분쟁, 능동적으로 대처하려면
목록